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가 제공합니다.
NewsWire Logo
서울시, ‘서울국제트래블마트’ 개최… 참가국·업체 대폭 확대
2017년 09월 11일 11:32
관광 관련 국내·외 1200여개의 업체가 서울 관광상품을 거래하는 B2B(기업 간 거래) 비즈니스의 장, 서울국제트래블마트가 11일(월)부터 15일(금)까지 서울에서 열린다.

서울시는 (재)한국방문위원회, 한국여행업협회와 공동으로 11~15일 그랜드 힐튼 서울호텔(서대문구 홍은동)에서 ‘2017 서울국제트래블마트(Seoul International Travel Mart 2017, 이하 2017 SITM)’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본 행사는 해외 설명회나 교역전에 참가하기 어려운 국내 영세 관광 업체의 해외판촉을 지원하기 위해 방한 관광객 비중이 높은 주요 국가 여행사를 초청, 비즈니스 만남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기획됐다.

기업과 기업 간 B2B 비즈니스의 장으로 한정, 해외 여행사와 국내 업계의 1:1 사전매칭을 통한 효과적인 상담지원으로 국내 관광관련 업체의 매출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3회째를 맞은 올해는 참가국과 업체 모두가 확대됐다. 참가 국가는 그동안 국내 관광업체와 만남이 쉽지 않았던 중동, 구미주, 아프리카 등 50개국('16년 37개국)으로 늘었다. 참여업체도 작년 800개(해외 300개, 국내 500개)에서 올해 1200개(해외 400개, 국내800개)로 증가했다.

국내에서는 여행사 외에도 스타트업, 웨딩관광 등 다양한 분야의 관광 관련 업체가 셀러로 참가한다. 해외바이어 1인당 1테이블씩 총 400개의 상담 테이블을 설치, 바이어가 셀러를 맞는 방식으로 상담의 효율성을 높여 총 5,500여건 이상의 상담횟수를 목표로 하고 있다.

트래블마트 장에 마련되는 테마관광 홍보존 및 홍보전시 부스 또한 대폭 확대(100개)해 서울의 최신 관광트렌드 체험을 통한 상품개발을 유도할 예정이다.

서울시 대표 관광자원인 서울로 7017, 서울둘레길, 밤도깨비 야시장 등의 볼거리와 한복 체험, 서울 주요 관광지 VR 체험 등의 홍보존, 지자체·유관기관 및 다양한 업체의 홍보부스 전시로 서울의 매력을 해외 여행사들에게 선사 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서울-타시도 간 상생관광을 구현하기 위해 지자체 및 유관기관의 의견을 기획 단계부터 수렴했으며 홍보부스 운영 및 관광 설명회, 팸투어 등을 공동으로 진행한다. 이를 통해 한국관광 경쟁력 제고는 물론 타 지자체의 관광활성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평창동계올림픽, 수도권 5개 시도, 한국방문위원회 등의 홍보부스를 통해 우수한 관광자원을 전시·홍보한다. 해외 여행사를 대상으로 관광설명회를 개최해 다양한 테마의 관광콘텐츠 소개를 지원함과 동시에 서울과 지방의 주요 관광자원과 연계한 팸투어(15개 코스)도 운영, 서울과 한국의 문화를 체험하게 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관광고등학교(4개)와 관광대학(5개) 학생들이 처음으로 행사 서포터즈, 홍보부스 운영, 전문가 강연 등에 참여한다. 이를 통해 관광분야의 ‘산-관-학’ 대표 관광축제로 자리매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고등학생, 대학생 80여명이 의전, 통역지원 등 행사 서포터즈로 활약함과 동시에 체험 홍보부스 운영으로 참신한 관광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시가 마련한 관광분야(여행, 항공, 호텔) 전문가 강연에 참석, 한국관광산업의 미래 비전을 논의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해외 관광시장 동향 및 국내·외 참가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분석해 향후 아시아 최고의 비즈니스의 장이자 서울시 대표 관광 축제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안준호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서울국제트래블마트를 통한 국내 관광업계와 세계시장과의 비즈니스 교류 지원으로 서울 관광시장의 성장을 이끌어 냄과 동시에 보다 많은 업체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행사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출처: 서울특별시청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안내 »
newswire lgogo